넷플릭스 가입자 아시아와 유럽 등에서 증가세

Spread the love

지난 19일 미국 온라인 동영상 서비스업체인 넷플릭스는 작년 말 현재 가입자 수가 2억370만 명으로, 4분기 중에만 850만 명 늘어났다고 밝혔습니다.

이로써 넷플릭스 가입자는 2017년 3분기 중 1억명을 넘어선 데 이어 다시 3년여 만에 2배로 증가했는데요. 작년 1년간 늘어난 가입자수는 3,700만 명으로 사상 최대였습니다.

넷플릭스의 지난해 성장세는 코로나 여파로 사람들이 집에서 보내는 시간이 늘면서 스트리밍 서비스 수요가 증가한 덕분으로 보이는데요.

실제 넷플릭스뿐 아니라 월트디즈니의 ‘디즈니+’, 워너미디어의 ‘HBO 맥스’ 등 경쟁 OTT 업체의 가입자도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넷플릭스의 작년 4분기 가입 증가 인원을 보면 미국·캐나다 등 북미 가입자는 86만 명인 데 비해 아시아는 200만 명에 달했으며 남미는 120만명 늘고 유럽·중동·아프리카는 450만명 증가한 것으로 밝혀졌습니다. 한동안 코로나의 여파는 지속 될 것이고 넷플릭스의 가입세도 계속 상승할 것으로 보입니다.

https://www.koreatimes.net/ArticleViewer/Article/135751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